일상다반사2018.05.21 18:58

우리, 하고 싶은 거 하고 살아요. 늦기 전에.



동네 술집 벽에 쓰여있던 글귀..그래 더 늦기 전에...


Posted by 안팀장

댓글을 달아 주세요